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이스라엘 '위드 코로나' 희망 보이나…감염지표 안정세

재생산지수 3개월 만에 '1' 밑으로…신규확진·중증환자도 큰 폭 감소

등록일 2021년09월08일 15시44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이스라엘 등교 수업

델타 변이에 의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유행에 봉쇄나 이동 제한 없는 '위드 코로나'(with corona) 전략으로 대응해온 이스라엘에서 2개월 만에 감염 지표 안정세로 돌아섰다.

8일(현지시간) 일간 하레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감염 재생산지수는 0.95를 기록했다.

코로나19 감염자 한 명이 몇 명을 감염시키는지를 나타내는 감염 지표다.

지수가 1 이상이면 감염 확산, 1 미만이면 감염이 통제되고 있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이스라엘의 재생산 지수가 1 밑으로 떨어진 것은 백신 1∼2회차 접종의 성과로 집단면역에 다가섰다는 평가가 나왔던 지난 6월 초 이후 3개월 만이다.

6월 중순 이후 가파른 속도로 늘어 이달 초 정점을 찍었던 일일 신규확진자 수와 중증 환자 수도 확연한 감소세다.

 

지난달 말과 이달 초 1만1천 명 선을 오르내리며 역대 최다치를 기록했던 신규 확진자는 7일에는 6천762명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백신 미접종자는 4천79명으로 전체의 60%에 달한다.

또 이달 초 750명 선까지 늘었던 중증 환자 수는 662명(7일 기준)까지 줄었다.

이스라엘의 인구(약 930만 명) 대비 백신 1회차 접종률은 65%(602만여 명), 2회차 접종률은 60%(551만여 명)에 육박한다. 코로나19 감염 후 회복자는 약 103만 명 선으로 추산된다.

전세계에서 가장 빠른 1∼2회차 접종 성과를 바탕으로 이스라엘은 지난 6월 한때 실내 마스크 착용을 비롯한 대부분의 방역 조치를 해제했다.

이스라엘은 6월 델타 변이를 중심으로 한 4차 유행이 닥쳤지만, 이동 제한 등 강력한 방역 조처를 하지 않았다.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받는 이스라엘 여성

상업시설과 공공시설이 정상적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마스크 착용과 함께 미접종자의 실내 공공장소 출입 제한 및 수용인원 제한 등 최소한의 수단만 동원되고 있다.

다만, 아동·청소년의 접종률을 높이는 한편, 2회차 접종 후 5개월이 지난 접종자의 3차 접종에 속도를 냈다. 지금까지 3차 접종자는 260만 명을 넘어섰다.

카이로스 타임스Y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